밤딸기 플레이스 마인크래프트

Xeon E3 3.3Ghz, 32GB 램, 고성능 램디스크. 더 좋은 것은 있어도 더 나쁠 수는 없습니다.

길은 여러 갈래

당신의 선택에 따라, 마음 가는 대로

부러운가요?

최고의 시스템, 최고의 작품

밥만 먹을 수는 없죠

가끔은 빵도, 과자도

 

난 그저 즐겁게 게임을 하고있었소

 

헌대 그일이 터져버린거지 신나게 친우와도 같은 이웃의 집에서 도가니로 음식을 만들며 놀고있었소.

 

그저 즐거이 게임을 즐기고 있던 것 뿐이였소 난 배푸는것을 좋아하고 또 어울리는것을 좋아하는 사람이지

 

그런데 실수를 해버린 것이오 도가니에 온갓 음식과 재료들을 넣어서 전골을 만들며 놀고있을때

 

실수로 아이템 가방을 넣어버린것이지 그것이 재앙의 시작이였소 그안에는 내 전재산이 있었기 때문이지

 

가방은 총 두개였소 자원가방과 무기및 기술가방이였지 둘다 30레벨을 소비하여 강화 하였고

 

그 가방은 신님께 복구받은 소중한 강화가방이였지 가방안에는 내 모든 노력이 있었어

 

남들이 보면 그저 별것 아닐수도 있지만 나에게는 별것이였지 철블록2줄과 분자 합성기를 만들 재료들, 탈것과 음식등으로

 

가득찬 말그대로 전재산이라네 내 집을 털어간다고 해도 좋은 아이템을 볼수 없는 이유가 내 모든 재산을 언제나 인벤토리

 

가방에 넣고 다니기 때문이야 이제 이해했는가? 난 모든것을 잃었내 하지만 난 끝까지 이 서버를 플레이하며 게임을 즐길꺼야

 

떠날수는 없다네 비록 내가 이곳에서 얻은것들이 수많은 버그와 실수로 잃고 또 복구 받았지만 이곳은 나에게 소중한 곳이라네

 

비록 나에게 남은것은 입고있는 퀀텀세트가 다지만 그것만으로도 충분히 즐겁다네 가방을 잃었을때는 멘탈이 깨졌지만

 

나에게 아직 남아 있는것들이 있으니 괜찮은걸세 비록 또다시 실수를하여 그나마 남은것마저도 잃을 수도 있네

 

하지만 그럼에도 난 다시 시작할걸세 이곳은 처음 친구들과 다같이 게임을 한 장소이면서 또 즐거움을 찾는 곳이기 때문이야

 

뭐 비록 처음으로 다같이 한 게임은 아니지만 그래도 뭔가 남아있다네 애착이란것이 말이야

 

이 글을 읽는 그대가 바쁜것은 알고있다네 그래도 작은 바람이 있다면 이 서버를 위하여 추천 한번만 눌러주고 가게나

 

언젠가 활발하게 돌아갈 밤딸기 서버를 바라며 계속 기다리고 있다네 작은 추천 한번이면 누군가의 관심을 돌릴수 있다네

 

조금만 도와주게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0 운영자님 헬리콥터 실험해봤는대 혹시나는 역시나였네요 [2] lKAMALAl 2016.10.06 34
59 오랜만에와서 다시 설치할까 했는대 어떻게 설치하는지 까묵었어욬ㅋㅋ lKAMALAl 2016.09.30 19
58 서버 닫으셨나요 ㅠㅠ [3] lKAMALAl 2016.08.26 51
57 리얼 생존 서버 [1] lKAMALAl 2016.07.23 40
56 a haru 2016.07.03 21
55 [1] rainin02 2016.06.18 30
54 몬스터 다시 스폰되게 안될까요? [2] lKAMALAl 2016.05.11 44
53 ㅁㄴㅇㄹ [2] rainin02 2016.05.07 22
52 개발공사 들어갑니당~ lKAMALAl 2016.04.12 32
51 이거 어쩔꺼...ㅡㅡ 사람들을 불러 모으려면 추천을 합시다 file lKAMALAl 2016.04.08 49
50 없는 사람끼리 소통하고 삽시다.- 단톡방을꾸려봅시다. lKAMALAl 2016.04.06 27
49 모두 어디서 무얼할까아 [1] rainin02 2016.04.05 29
48 서쪽의 미로 던전이라고 들어봤나? file lKAMALAl 2016.03.31 43
47 바쁜 일상에 힐링을, 게스트하우스를 소개합니다.2번지 [1] file lKAMALAl 2016.03.29 59
46 바쁜 일상에 힐링을, 게스트하우스를 소개합니다. file lKAMALAl 2016.03.29 37
45 나는야 괴도 건축가 [2] file lKAMALAl 2016.03.26 26
44 조용해.. [1] rainin02 2016.03.24 19
43 불철주야 고생하시는 운영자님 고생이 많으십니다. lKAMALAl 2016.03.18 40
42 -북촌신문- 철새처럼 떠난주민들 다시 돌아오나?... lKAMALAl 2016.03.12 30
41 안녕하세요 신님의 블랙리스트 카말라입니다. file lKAMALAl 2016.02.27 27

LOGIN

SEARCH

MENU NAVIGATION